전체 글에 해당하는 글 78

미증유 비상경제 시국

미디어|2020. 3. 17. 19:00

미증유 비상경제 시국

 

문재인 대통령이 사실상 '경제 비상 체제'를 선언하고 범국가 총력전을 시사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경기가 침체하면서다.

 

문 대통령은 1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지금의 상황은 금융 분야의 위기에서 비롯됐던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보다 양상이 더 심각하다"고 말했다.

 

더보기

 

 

이어 "일상적 사회 활동은 물론 소비·생산 활동까지 마비돼 수요와 공급 모두 급격히 위축되고 실물경제와 금융시장이 동시에 타격을 받는 그야말로 복합위기 양상"이라며 "미증유의 비상경제 시국"이라고 판단했다.

 

2008년 금융위기 당시 달러화가 치솟고 국내총생산(GDP)이 곤두박질치면서 한국의 GDP 성장률은 그해 4분기에 전 분기 대비 -5.1%까지 추락하는 등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이후 최악의 상황을 맞이했다. 문 대통령이 회의에서 '비상'이라는 단어를 14번이나 쓴 것도 위기감을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문 대통령은 경제 난국 타개에 발 벗고 나섰다. 문 대통령은 "대통령이 직접 주재하는 비상경제회의를 통해 특단의 대책과 조치들을 신속히 결정하고 강력히 대처해 나가겠다"면서 "정부는 비상경제회의가 곧바로 가동될 수 있도록 빠르게 준비해 주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이어 "유례없는 비상 상황이므로 대책도 전례가 없어야 하고 필요하다면 어떤 제약도 뛰어넘어야 한다"면서 "이것저것 따질 계제가 아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댓글()